한살림은?

생명을 살리고 지구를 지키는 뜻 깊은 생활실천, 한살림

인간과 자연, 도시와 농촌, 먹거리와 땅은 생명의 끈으로 이어진 한 뿌리입니다.
한살림은 자연을 지키고 생명을 살리는 마음으로 농사짓고 물품을 만드는 생산자들과 이들의 마음이 담긴 물품을 이해하고 믿으며 이용하는 소비자들이 함께 결성한 생활협동조합입니다.

한살림은 생명농업을 바탕으로 생산자와 소비자 간의 직거래운동을 펼치며 어려운 이웃과 더불어 살아가는 마음, 절제된 소비생활, 자연과 조화를 이룬 생활문화운동을 통해 생명을 살리고 지구를 지키는 뜻 깊은 생활실천을 하고 있습니다.

 

한살림은 이런 일을 합니다.

밥상살림

자연생태계와 조화를 이루며 먹을거리를 생산하고 이웃과 나눕니다.

  • 생산자·소비자 직거래를 통한 먹을거리 나눔
  • 건강한 밥상차림을 위한 교육·홍보 활동
  • 먹을거리 관련 제도 개선을 위한 정책 참여 활동

농업살림

농촌 회원들은 생명이 살아 있는 농업을 실천하며 우리 농업과 농촌 공동체가 지속되게 힘쓰고 도시 회원들은 다양한 교류와 협력을 통해 농촌 회원들을 응원하며 생명 농업을 위해 함께 나아갑니다.

  • 환경 유기농산물 등 안전한 먹을거리 생산
  • 생태적인 지역농업 유지·육성하기 위한 기금 운영
  • 도농 공동체를 위한 교류와 협력 활동

생명살림

한살림은 사람과 사람, 사람과 자연이 조화로운 생명세상을 위해 노력합니다.

  • 생명 평화를 실현하기 위한 교육·연구·출판
  • 자연과 하나 되어 이웃과 더불어 조화롭게 살기 위한 생활실천 운동

 

한살림 운동의 지향

 

 

우리는 우리 안에 모셔진 거룩한 생명을 느끼고 그것을 실현합니다.

사람은 자기 안에 모셔진 거룩한 생명을 공경할 때 자기다움을 실현할 수 있습니다.
우리는 이렇게 나를 모시고 공경하듯 다른 사람의 거룩한 생명도 공경합니다.

 

우리는 우리가 딛고 사는 땅을 내 몸처럼 생각합니다.

어머니의 젖을 통해 어린 생명이 길러지듯 우주의 젖인 안전한 밥상을 통해 인간의 생명은 길러집니다.
그래서 식량생산의 터전인 땅과 우리 농업을 살리기 위한 삶의 문화를 일구어 생명살림을 펼쳐나갑니다.

 

우리는 지역의 이웃과 생산자와 소비자를 가족으로 생각합니다.

무관심과 소외가 만연된 우리 삶에서 이웃 간의 믿음과 사랑을 회복해 나가고자 합니다.
한살림의 생산자는 소비자의 생명을, 소비자는 생산자의 생활을 책임지면서 더불어 사는 공동체를 이루어 나갑니다.

 

우리는 우주 생명의 일원으로서 생태계에 책임지고자 합니다.

생명의 근본은 함께 사는 것입니다. 오늘의 나를 있게 한 모든 자연환경, 햇빛과 그늘, 바람과 도랑을 흐르는 작은 물까지도 귀하게 여겨 사랑을 나누고자 합니다. 그래서 온 생명이 더불어 사는 생명살림 세상을 만들어 나갑니다.

 

우리는 더불어 사는 삶을 위해 나부터 시작합니다.

한살림은 한 사람 한 사람이 자신의 존재를 넓혀 나감으로써 우리의 이웃과 자연 만물, 나아가 우리의 다음 세대에게까지
관심과 사랑을 가지고 서로 보살피며 돕는 운동입니다. 나부터 삶의 가치와 생활양식의 올바른 전환을 통한 실천이 있을 때 우리의 지역과 이웃을 함께 살기 좋은 곳으로 만들어 갈 수 있습니다.

 

한살림 조합원 가입신청 한살림선언 전문 PDF